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인천과 랴오닝, 문화·관광 교류 활성화 논의
인천연구원-랴오닝사회과학원-인천문화재단 연구교류 국제좌담회 개최
기사입력: 2018/11/08 [14:5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http://www.hwnews.kr] 인천연구원은 인천문화재단 및 랴오닝사회과학원과 오는 12일 오후 4시 인천아트플랫폼에서 연구교류 좌담회를 개최한다.

인천연구원과 랴오닝사회과학원은 지난 2014년 6월 국제협력 협정을 체결하고, 선양과 인천에서 한·중 경제협력 활성화 방안에 관한 세미나를 개최한 바 있다.

올해는 인천문화재단과 공동주관으로 좌담회를 개최하여 연구협력 의제를 발굴하고, 인천-랴오닝 간의 문화·산업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좌담회의 첫 번째 주제발표는 인천문화재단 김락기 인천역사문화센터장이 ‘인천 문화현황과 인천문화재단의 역할’을, 두 번째 주제발표는 랴오닝사회과학원 맑스주의연구소 짱옌 부소장이 ‘문화산업을 통한 랴오닝성과 인천 간 공동발전 방안’이라는 주제로 발표한다.

종합토론에서는 인천연구원 도시경영연구실 김수한 연구위원, 인천관광공사 해외마케팅팀 이선아 차장, 한중우호교류협의회 인천광역시지부 이호진 팀장 등이 도시외교, 관광교류, 민간교류에 측면에서 랴오닝성과 인천 간 교류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인천연구원 이용식 원장은 “환발해만에 위치한 랴오닝성은 국가 전략사업으로 추진되고 있는 다롄, 단둥, 진저우, 잉커우, 판진, 후루다오 등 연해경제벨트 도시군을 보유하고 있으며, 북-중 접경협력이 단둥-신의주를 중심으로 전개되고 있어, 이에 대한 모니터링을 토대로 향후 남북 평화체제 구축 과정에서 인천의 남-북-중 공공외교 정책방향의 밑그림을 준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노인화 시민기자 노인화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9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