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생활 > 홍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생활
홍보
“수능 끝! 다이어트 시작해볼까?”
하림, 건강한 다이어트 위한 닭고기 부위별 제품 추천
기사입력: 2018/11/19 [02: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하림, 건강한 다이어트 위해 백색육 대표하는 닭고기 제품 부위별 제안

■ 고단백 저열량 닭가슴살부터 콜라겐이 풍부한 닭날개, 쫄깃한 식감의 닭다리까지

■ 다이어트에 부담 없고 집에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춘천식 순살 닭갈비'도 추천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끝났다. 오랜 시간 책상 앞에 앉아 공부에 매달린 수험생들은 하루라도 빨리 체중을 줄이고 싶은 욕구가 커서 간혹 무작정 굶는 등 무리한 방법으로 다이어트를 시도하기도 한다. 하지만 이러한 방법은 영양 불균형, 빈혈 등 아직 성장기에 있는 수험생의 건강에 해로울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그렇다면 건강하게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     © 보건복지신문

 

 

  백색육을 대표하는 닭고기는 적색육보다 지방과 염류가 적게 포함 되어 맛이 담백하고 깔끔하다. 또한 섬유소가 부드럽고 씹기 편해 소화가 잘 돼 식단 조절과 운동을 병행할 때 안성 맞춤이다. 특히 닭고기 단백질은 양질의 아미노산으로 구성되어 있어서 청소년의 근육 형성에도 도움을 준다. 이에 닭고기 전문기업 ㈜하림은 건강한 다이어트를 다짐하는 수험생들을 위해 닭고기 부위별 특성을 소개하고 알맞은 제품을 추천한다.

 

◈ 체중조절, 근육형성에 좋은 닭가슴살

닭고기 부위 중에서도 ‘닭가슴살’은 지방 함량이 가장 적고 열량이 100g당 98kcal밖에 안 되는 대표적인 다이어트 식품이다. 단백질이 풍부해 운동할 때 근육 형성에도 도움을 준다. 하림의 ‘그리너스 가슴살’은 농림축산식품부의 동물복지, 무항생제 인증을 받은 동물복지 브랜드 제품으로 사료를 까다롭게 관리하고 사육단계에서 닭의 스트레스를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양파와 버섯, 파프리카, 아스파라거스 등에 약간의 소금과 후추를 뿌려서 함께 구워 먹거나 살짝 데쳐서 각종 채소와 샐러드로 즐기는 것도 좋다. 용량 400g으로 가격은 6천원 초반대.

 

◈수능준비로 지친 피부를 닭 날개로 윤기 나게!

닭 날개는 피부 노화를 방지하고 피부를 윤택하게 해주는 콜라겐 성분이 풍부하다. 하림 ‘IFF(Individual Fresh Frozen) 윙’은 갓 잡은 100% 국내산 닭고기를 1시간 내에 급속동결 처리한 제품이다. 개별 냉동한 제품이라 필요한 양만큼 요리하기 편리해 피부 관리와 다이어트를 위해 식단을 조절하는 이들에게 안성맞춤이다. 용량 1kg에 가격은 1만원대.

 

◈쫄깃한 식감의 닭다리로 다이어트도 맛있게~

닭다리는 식감이 쫄깃쫄깃하고 육즙이 풍부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부위다. 단백질과 지방이 적절하게 함유되어 있으며, 필수지방산과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해 성장기 청소년들에게 좋다. 하림 '자연실록 닭다리(북채)'는 친환경 인증을 받은 100여 개 농가에서 마늘 등을 넣은 기능성 사료를 먹고 자라 면역력이 강하고 육질이 뛰어난 닭고기를 엄선해 만든 제품이다. 400g에 가격은 6천원대.

 

◈간편하고 맛있는 닭갈비로 스트레스 싹~

다이어트를 시작하면 대개 소스와 양념이 많이 첨가된 음식은 피하게 된다. 그러나 단조로운 식단은 금세 물리기 마련. 닭고기 순살을 특제 양념소스와 버무려 익히기만 하면 되는 하림 '춘천식 순살 닭갈비'는 다이어트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좋은 제품이다. 300g씩 개별 포장되어 있어 각종 채소를 듬뿍 프라이팬에서 15분만 정도 익히면 건강한 한끼 식사로 손색이 없다. 100% 국내산 순살 닭고기로 유명 맛집 부럽지 않은 춘천식 닭갈비 맛을 재현한 양념육 제품이다. 300g에 가격은 4천원대.

 

  하림 마케팅팀 관계자는 “닭고기는 양질의 단백질과 필수지방산이 풍부해 다이어트 식단으로 활용도가 높을 뿐만 아니라 대표적인 건강식이기도 하다"며 "오랫동안 고생한 수험생들이 하림의 신선한 닭고기를 즐기며 몸도 마음도 더 건강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건복지신문 gkr123456@naver.com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8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