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옹진군, 오는 12일 ‘해양자치주권 보장 및 연안여객 발전방안 토론회’ 개최
토론회, 인천항연안여객터미널 등의 미래 비전 제시 전망
기사입력: 2019/07/09 [15:3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천광역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오는 12일 오후2시 인천문화예술회관 국제회의장에서 해양자치주권 보장 및 연안여객 발전방안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 보건복지신문

 

  토론회에선 그동안 논란이돼온 협소한 인천항연안여객터미널의 시설 개선 등에 대해 항만전문가와 학계, 시민사회단체 대표 등이 미래 비전을 제시할 것으로 전망된다.

 

  토론회 발제는 이귀복 인천항발전협의회 회장이 미래의 인천연안여객터미널에 대한 주제발표를, 최정철 인하대학교 공과대학 융합기술경영학부 교수가 서해안(남북) 연안여객, 연안화물 및 수산업 활성화 방안, 이성우 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항만물류연구본부 본부장이 항만공간의 가치와 공공성에 대해 발표를 진행한다.

 

  이어 열리는 토론회는 류권홍 원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좌장을 맡고, 토론자로는 김송원 인천경실련 사무처장, 장정구 인천시민사회단체연대 운영위원장, 임광태 대저건설 해운부문 대표이사, 고성훈()건일엔지니어링 전무가 연안여객 발전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시민기자 노인화. 

 

보건복지신문 gkr123456@naver.com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5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