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강화소방서,‘우한 폐렴’대책 회의 열어
기사입력: 2020/01/29 [01: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천강화소방서(서장 강성응)는 국내에서 4번째‘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확진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대책 회의를 열었다.

 

  © 보건복지신문

 

  이날 회의에서 강성응 강화소방서장은 각 과장 및 구조구급팀장과 함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 현황을 청취하고, 각 분야별 적극적인 대처를 주문했다.

 

  특히, 구급대원 현장 활동 시 감염병 의심 환자에 대한 단계별 대응 지침에 따라, 감염의 확산 및 경로 차단을 위해 감염 보호장비 착용 의무화를 당부했으며 환자 이송 후 복귀 시 구급차와 구급장비를 소독·멸균하도록 조치했다.

 

  강성응 강화소방서장은 “한국인 환자가 발생한 만큼 모든 기관이 협력해 책임감을 갖고 확산예방 및 대응에 전력을 다해달라.”고 전하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손 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을 잘 지켜주기를 당부한다.”고 전했다./시민기자 노인화.

보건복지신문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8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