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복지뉴스 > 복지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복지뉴스
복지소식
서창2동, 독거노인 건강증진을 위한 맞춤형사업 시작
기사입력: 2020/05/21 [04: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천 남동구 서창2동(동장 김병선)은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1인 단독세대의 건강증진과 안부확인을 위하여 오는 6월부터 ‘건강음료 지원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그 일환으로 지난 19일 한국야쿠르트(만수점)와 관련 협약을 체결했다.

 

  © 보건복지신문


  이 사업은 자녀가 없고 기존 복지서비스를 이용하지 못하던 독거노인·장애인 40명을 대상으로 주 2회 건강음료 배달을 통한 안부도 묻고, 맞춤형 지원을 제공해 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또 노인 고독사가 사회문제로 대두되는 만큼 지난달부터 동 방문보건복지팀에서는 지역 내 독거노인 562명을 대상으로 건강 및 위생 상태, 복지욕구 등을 조사하고 이를 통해 다양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병선 서창2동장은 “이번 협약은 민·관의 상호간 협력으로 지역 내 사회적 약자와 복지사각지대 계층에 대한 보호와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시민기자 노인화.

보건복지신문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32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