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칼럼/기획특집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칼럼/기획특집
칼럼
독도(獨島)의 날을 맞아
매년 10월25일은 독도(獨島)의 날이다.
기사입력: 2020/10/23 [04: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병기<칼럼니스트. 미발굴독립유공자후손>  © 보건복지신문

 

  정부와 국민들은 2020.10.25.일을 독도의 날로 정해 독도(獨島) 수호 의지 표명 및 독도가 대한민국 영토임을 천명하기 위하여 대한제국 칙령 제41호를 제정한 날이다.

 

  독도의 날(獨島-日)은 2000년 8월 민간단체인 독도수호대가 고종이 독도를 울릉도의 부속 섬으로 정하는 대한제국 칙령 제41호 제정한 1900년 10월 25일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하였다. 독도의 날(獨島-日)은 2000년 8월 민간단체인 독도수호대가 고종이 독도를 울릉도의 부속 섬으로 정하는 대한제국 칙령 제41호 제정한 1900년 10월 25일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하였다. 독도 수호대는 국가기념일로 제정하기 위한 1000만인 서명운동과 국회 청원 활동을 하고 있다. 2000년 8월 독도수호대가 대한제국 칙령 제41호의 제정일인 1900년 10월 25일을 독도의 날로 제정하였다.

  

  또한 독도(獨島) 수호 운동을 하고 있는 민간단체인 독도수호대(獨島守護隊)가 2000년에 독도의 날 지정을 제안했다. 2004년부터는 독도의 날을 국가기념일로 제정하기 위한 서명운동을 시작했으며 2008년 들어서는 독도의 날을 국가기념일로 제정하기 위한 국회 청원 활동도 시작했으며, 2010년에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Korean Federation of Teachers' Association), 한국청소년연맹(Korea Youth Association), 독도학회, 한국시인협회(韓國詩人協會), 청소년적십자(Red Cross Youth) 등 대표적인 시민·사회단체들이 경술국치 100주년을 맞아 독도의 날 기념식을 열고 민간 취지에서 독도(獨島)의 날을 선포했다. 국가기념일로는 지정되지 않았으며 2004년 울릉군이 ‘울릉군민의 날에 관한 조례’를 통해 10월 25일을 ‘군민의 날’로 정했다. 경상북도 의회는 2005년 6월 9일 조례안을 가결하여 매년 10월을 ‘독도의 달’로 지정해 기념하고 있다.

  

  독도의 날(獨島-日)을 맞아 일본의 새 총리 “스가 요시히데“99대 총리 촉구한다.

일본의 새총리 ,스가 요시히데(Suga Yoshihide)99대 총리, 독도 망언 재현하지 말아야,

일본은 대한민국의 영토인 독도를 “다케시마”라고 부르며 터무니없는 망언과 탐심을 내고 있다. 경제대국과 국제적 지위를 악용하여 대한민국의 영토를 넘보고 있다고 본다. 일본정부와 정치권은 독도의 망언과 역사적 사실을 인정하고 더 이상의 불필요한 관계를 청산해야 할 것이다. 독도의 날(獨島-日)을 맞아 일본의 새총리 ,스가 요시히데(Suga Yoshihide)99대 총리에게 촉구하며 일본정부의 시마네(島根)현에서는 2005년부터 ‘다케시마의 날(竹島の日)’을 제정해 매년 2월 22일에 기념행사를 하는 것을 즉각 중단 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일본은 침략에 대한 과거사에 대한 깊은 반성과 독도망언으로 인한 한.일간의 갈등해소에 앞장서야 할 것이다. 글/정병기<칼럼니스트. 미발굴독립유공자후손>

 

보건복지신문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32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