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보건뉴스 > 보건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뉴스
보건소식
독감 정말로 무서워요. 알고 나니 정말로 별거 아니에요.
기사입력: 2016/02/18 [08: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감기하고 친구 하니 정말로 두렵고 안 좋은 생각을 하게 됩니다.

모르면 어렵고, 알고 나면 쉽다고 감기 별로네요.

 

  감기 때문에 보름을 고생 했는데, 감기 걸렸는데 웬 술 먹을 기회가 너무 함께 하는지, 약 먹어도 잘 낫지 않는데, 술과 함께 하니 더 심해졌을 것은 당연한 것 알고 먹는 것은 무식한 것 아닌가.

 

▲     © 보건복지신문

 

  고민만 하던 중 인터넷에 감기 수건으로“ "감기는 병원가면 일주일 병원 안가면 7일 동안 앓는다."고 하는데 방안공기를 환기 시키지 않으면 세균이 배양돼 한 달이 돼도 낫지 않는다.

 

  그런데 감기가 됐건 독감이 됐건 밤(낮)에 잘 때 얼굴에 얇은 수건을 올려놓고 자면 신기하게 초기 감기는 1일, 심한 감기는 2일, 독감 등은 3일이면 낫는다.

 

  뒤척이다가 벗겨지면 올리고 또 올린다.

※콧물 재채기 오한이 나다가고 마음이 편안해지고 몸이 떨리지 않는다.

※옆에서 자는 식구에게 전염시키지 않는다.

(감기에 걸리지 않은 사람이 그렇게 하면 확실하게 예방도 된다.)

※돈 한 푼 안들이기 때문에 설령 실패한다 해도 손해 볼 것 없다.

이 특효약 잘 복용하시고 남은 겨울 건강하고 행복하게 나시기 바랍니다./네이버 발취.

 

  정말로 신기하게도 맥주 두 잔 마시고 얇은 수건을 얼굴에 올려놓고 꿈나라로 간 것 밖에 없는데 아침에 일어나니 90%는 감기 기운이 사라졌습니다.

감기하고 친구하시는 분은 한번 해보세요./기자 김학승

 

보건복지신문 gkr123456@naver.com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9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