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보건뉴스 > 보건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뉴스
보건소식
바로병원 척추센터 이정준원장, 베트남 의료진 척추수술법 연수
기사입력: 2018/10/07 [17: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보건복지부 지정 관절전문병원 바로병원(병원장 이정준)은 지난 10월 4일 베트남과 의료진들을 대상으로 최신 척추수술 연수를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연수에는 베트남 하노이 비엣득대학병원 의료진 Dr, DINH MANH HAI (닥터 딘만하이)외 3명이 1차 연수에 이어 2차 척추수술 연수에 참여하였다.

 

▲     © 김학승

 

  바로병원 척추센터 한용택 진료원장의 수술 시연으로 시작된 이번 연수는 수술 전 환자상태 및 MRI 촬영 결과에 대한 설명과 함께 수술 전 시술단계의 환자상태, 수술적 단계의 환자상태 등 명확히 구분할 수 있는 진단법과 수술방향을 제시한 정보공유가 이루어졌다.

 

  닥터 딘만하이는 “바로병원 척추센터는 베트남 하노이대학병원 시절부터 척추관협착증 수술기법과 척추후궁절제술 등 최신수술기법을 전수받고자 방문하였는데 이번엔 동료 닥터들과 함께 2차 연수의 기회를 갖게 되어 영광이며 함께 도움 주신 한용택 진료원장께도 감사드린다.” 고 말했다. 또한 닥터 딘만하이는 “최근 베트남과 한국과의 관계가 박항서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축구대표팀 영향으로 상당히 우호적인 가운데 이러한 한류열풍을 이끌고 한국어를 배우거나 한국과의 교류를 통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기획되고 있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척추센터 한용택 진료원장은 “베트남 의료진은 한국문화를 좋아하고 있고 또한 한국의료진의 의료기술을 신뢰하여 2차 이후에도 후배들의 의료전수를 위해 지속적인 관계를 갖고 싶어한다.”며 “세계적으로 높이 평가 받고 있는 국내 척추수술을 동아시아에 전파함으로 국내 의료기술 역시 세계 의료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기회가 많이 늘어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보건복지부가 지정한 관절전문병원인 바로병원은 이정준원장의 척추센터팀 4명의 의료진과 정진원원장의 관절센터팀 6명의 의료진으로 총 10명의 전문분야 의료진이 수술적팀으로 진료를 펼치고 있다./시민기자 김주영.

김학승 gkr123456@naver.com 김학승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9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