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우리들 이야기 > 세상 사는 이야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들 이야기
세상 사는 이야기
당뇨병 예방
기사입력: 2016/04/26 [04:5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보건복지신문

 

▲     © 보건복지신문

 

 

 

  하루에 커피를2잔정도 마시면 당뇨병의 위험도를 30% 줄이는 것으로 연구결과로 나타났다.

 

우울증 발생율도20% 줄어들었다.

간경변과 같은 간질환을 예방하는 것으로 연구결과 나타났다.

 

               (당뇨병의 증상).

 

  1.오줌을 자주 누는 사람.

 

  2.목이 자주 마르고 물을 많이 마시는 사람.

 

  3.쉽게 배고프고 음식을 많이 먹는 사람.

 

  4.갑작스러운 체중이 변하는 사람.

 

  5.피곤함을 이유 없이 느끼는 사람.

 

  6.곰팡이에 감염이 잘되고 피부에 종기가 잘생기며 잘

     안 낳는 사람.

 

  7. 야간에 쥐가 잘나며 피부가 뜨끔 뜨끔한 사람.

 

  8.눈의 근육 조절이 몽롱해지며 이중시야가 나타나는

     사람.

 

  9.부모가 당뇨가 있는 사람.

 

 10.혈압에 이상 있는 사람.

 

보건복지신문 gkr123456@naver.com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9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