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미추홀구, 버스정류장 21곳에 바람막이 설치
기사입력: 2018/12/05 [16: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버스정류장 바람막이(문학초)
[http://www.hwnews.kr] 인천 미추홀구가 주민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고 있다.

미추홀구는 겨울을 맞아 인하대역과 문학초등학교 등 지역 내 버스정류장 21곳에 바람막이를 설치, 운영하고 있다.

바람막이는 노선수, 유동인구, 도심외곽지역 등에 대한 수요조사를 벌여 대상지를 선정해 설치했다.

기존 쉘터 위에 바람막이를 설치, 도시미관 훼손을 줄이고 겨울철이 지난 뒤에는 철거해 통행에 지장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연말부터 올해 3월까지 버스정류소 인근 별도 공간을 마련해 운영됐던 천막형 바람막이의 단점을 보완한 것으로 주민들의 통행에 지장이 없도록 보다 견고하게 설치됐다.

또 시야를 가리지 않게 투명한 소재로 대체했다.

김정식 미추홀구청장은 “주민들이 추위에 떨며 버스를 기다리는 모습을 보면 참 안타까웠는데 바람막이가 설치돼 마음이 조금 놓인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입장에서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앞으로도 설치된 바람막이의 장·단점을 파악, 양질의 정책이 될 수 있도록 드러난 문제점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노인화 시민기자 노인화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8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