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강화군 가로등·보안등, 밤길 주민들의 안전 지킴이로 거듭나
군, 올해 5억 원 들여 가로등 386개 보안등 229개 설치
기사입력: 2018/12/05 [16: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가로등 보안등
[http://www.hwnews.kr] 강화군 일원 가로등·보안등이 새 옷을 입고 밤길 주민들의 안전 지킴이로 거듭나고 있다.

강화군은 2018년도 가로등·보안등 사업으로 5억 원을 투입해 가로등 386개소 신설 및 보안등 229개소 교체를 완료했다고 5일 밝혔다.

가로등은 덕화리~철산리, 송해삼거리~부근삼거리, 불은면 두운주유소~금운교 구간 등에 신규설치했으며, 골목길 등 방범 취약 지역에는 보안등을 신설 및 교체해 주민 및 차량의 안전한 야간 통행 환경을 확보했다.

특히, 보안등은 전력 소비가 컸던 기존의 250W 방전등기구를 소비전력 50W인 친환경 고효율 LED 보안등으로 교체함으로써 도로는 더욱 밝아지고 에너지는 절감할 수 있게 됐다.

이를 연간으로 환산하면 57,250Kwh를 소비하던 전력이 11,450Kwh로 줄어 사용전력의 약 80%인 45,800Kwh를 절약할 수 있으며, CO2발생량 기준으로 환산하면 194톤으로 어린 소나무 69,840그루를 심는 효과와 같다. 아울러, 공공요금도 1/3로 감소되는 등 유지관리 예산도 대폭 감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천호 군수는 “어둡고 에너지 소비가 큰 노후 가로등을 친환경 고효율 LED 가로등 기구로 개량하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환경 보전은 물론 밝고 안전한 야간 통행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노인화 시민기자 노인화 시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8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