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인천도시역사관 2019 기획특별전 <동네목욕탕 - 목욕합니다>展 개최
익숙해서 잘 몰랐던 동네목욕탕 이야기 보러 오세요!
기사입력: 2019/10/31 [09: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 도시역사관에서는 오는 11월 1일부터 2019 기획특별전 <동네목욕탕 - 목욕합니다>展(이하 동네목욕탕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 김학승

 

  이번 전시는 근대에 등장한 목욕탕이 오늘날의 찜질방으로까지 이어지는 과정과 그 속에서 만들어진 한국의 목욕문화를 살펴본다.

 

  전시는 목욕탕 이용 순서와 동일하게 탈의실, 욕탕, 휴게실 총 3부로 구성되어 있다. ‘탈의실’에서는 조선인들이 타인에게 알몸을 보이면 안 된다는 금기를 깨고 목욕탕에 가는 이야기를 다루며, ‘욕탕’은 광복 이후 생활수준이 높아지며, 동네마다 우후죽순으로 목욕탕이 만들어진 상황을 배경으로 한다. 목욕탕들은 손님을 끌어 모으기 위해 욕탕시설을 개발하기 시작했다. 마지막으로 목욕탕 무한경쟁 속에 새롭게 만들어진 공간인 ‘휴게실’을 색다르게 전시로 풀어냈다.

 

  배성수 도시역사관장은 “우리에게 익숙하기 때문에 미처 몰랐던 목욕탕 이야기가 많았다”며, “세대 별로 기억하는 목욕탕의 모습이 조금씩 다르다. 이번 동네목욕탕전을 통해 남녀노소가 많은 대화를 나눴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시는 11월 1일부터 2020년 2월 2일까지 인천도시역사관 2층 기획전시실 아암홀에서 총 94일간 개최된다. 또한 SNS에 “#인천도시역사관동네목욕탕”해시태그와 함께 전시 관람 사진을 올리면, 매달 추첨을 통해 목욕용품 패키지를 보내주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전시와 관련하여 기타 자세한 사항은 박물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850-6018, 6026)로 문의하면 된다./시민기자 김주영. 

김학승 김학승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8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