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생활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생활
문화
바쁜 일상 속 도시인을 위한 쉼표!
국악그룹 이상이 추구하는 현대적인 전통예술 Urban 풍류
기사입력: 2019/11/06 [04: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천문화예술회관의 대표 브랜드 공연 커피콘서트가 도시 속에서 정신없이 바쁘게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쉼터와 같은 음악을 들려주는 국악그룹 이상과 함께 11월의 무대를 꾸민다.

 

  © 김학승

 

  2014년에 창단된 국악그룹 이상은 우리나라 전통음악을 기반으로 한 연주와 국악의 대중화를 목표로 하고 있는 창작음악그룹이다. 월드뮤직을 목표로 다양한 장르의 음악과 화합을 지향하고 있다.

 

  © 김학승

 

  이번 무대에서는 각박한 도시의 삶에 지쳐가는 사람들에게 한자락 풍류를 선사한다. 모든 이들의 안녕을 기원하는 굿’, 억압 속 자유를 갈망하는 새타령’, 만복을 기원하는 액맥이 타령’, 사랑하는 이와의 이별을 노래한 춘향난봉가등을 연주한다. 이어 바쁘게 돌아가는 현대의 삶을 표현한 얼반피리와 그 속에서의 사랑을 표현한 띵크오브유’, 일상에서 벗어나 자연에서의 쉼을 표현한 자연으로등을 들려주며 편안함을 선사한다. 우리의 전통에서 느낄 수 있는 편안함과 전통연희의 신명을 동시에 맛볼 수 있다.

 

  © 김학승

 

  2008년에 시작해 53천여 명의 관객들과 만나며 인천문화예술회관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 잡은 <커피콘서트>매달 한번, 수요일 오후 2시에 열리는 마티네 콘서트(Matinée Concert)이다. 전석 15천원이라는 놀라운 가격과 갓 뽑은 신선한 커피 등 커피콘서트만의 매력으로 수많은 매니아를 거느리고 있다. 12월에는 로스 아미고스의 라틴 크리스마스무대가 준비되어 있다. 문의)032-420-2739/시민기자 김희영.

김학승 김학승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8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