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종합뉴스 > 인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종합뉴스
인천
부평장애인복지관, 코로나19 속 “자이언트 꽃”을 피우는 여성장애인
기사입력: 2020/09/15 [11: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천 부평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정규원)은 인천평생교육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찾아가는 장애인평생학습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 보건복지신문

 

  여성장애인의 역량강화와 사회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진행하는 방과후토탈공예지도사 자격증과정은 10명의 여성장애인이 참여하고 있다. 한국방과후교육강사협회와 함께 진행하고 있으며,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비대면 교육방식으로 전환하여 진행하고 있다.

 

  여성장애인 장○○씨는 “요즘 선호하는 트랜드를 반영한 토탈공예를 배울 수 있어 좋다”라고 하였고, 성인발달장애인의 멘토를 맡고 있는 지체장애인 김○○씨는 “배운 자이언트 플라워가 너무 예뻐서 멘티에게 알려주고 싶다”며 즐거워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사업이 지연되고 있으나 진행에 필요한 준비를 마친 성인장애인 건강여가활동 헬시(healthy) 밸리댄스, 찾아가는 감성나눔공예교실도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진행예정이다.

 

  정규원 관장은 “코로나19도 배움에 대한 열정을 막을 수 없다”며 “언택트 시대를 맞이하여 장애인복지관에서도 변화가 일어나고 있고, 장애인 평생학습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부평장애인복지관은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지역사회에 장애인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시민기자 노인화.

보건복지신문 보건복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32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