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칼럼/기획특집 > 칼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칼럼/기획특집
칼럼
헌법 20조1항 2항 종교는 자유, 이단 구별과 내가 다니는 교회 이단 진단법
기사입력: 2017/12/18 [20:4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헌법 20조1항 2항, 모든 국민은 종교의 자유를 가진다. 2항 국교는 인정되지 아니하며, 종교와 정치는 분리된다. 종교는 부모, 형제, 친구도 권유 할 수 있지만, 종교를 믿고 안 믿고는 개인의 자유다.

 

▲     © 보건복지신문

 

  어떠한 이유라도 관여하거나 폭행, 미행, 강요, 협박해서는 안 된다. 더구나 납치와 감금, 폭행, 강요를 동반한 강제 개종은 개인의 인격과 종교의 자유를 짓밟는 것은 물론 개인과 가정을 파괴시키는 등 우리 사회에 심각한 문제를 발생시키고 있다.

 

▲     © 김학승

 

  교회 예배나 기타 출입이 자유롭지 못 하다. 교회가 주체하는 행사에 통제가 심해 일반 기자는 취재 출입의 통제를 받는다. 본인 교회 외 타 종교는 무조건 이단이라고 주장한다. 본인들의 교리가 참 진리이고, 상대방의 교리는 무조건 비 진리라 들으려고도 하지 않는다. 말과 행동이 일치하지 않는다.

 

김학승 gkr123456@naver.com 김학승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http://www.hw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광고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전 1/49 다음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